변비는 만병의 근원! 식이섬유와 미네랄 부족이 원인이다.

(주)자연하나 자연하나 정보, 장 건강정보 | 0

변을 본다는 것은 용변 후 자기 변을 잘 관찰하라는 뜻입니다. 건강의 척도는 변의 상태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좋은 변이란 황갈색으로 변의 양은 맥주잔 정도(250g~450g), 강도는 딱딱하거나 물변이 아닌 바나나처럼 나오면 좋고, 냄새는 독하지 않아야 합니다. ​ 나쁜 변이란 장내 … 더보기

당화혈색소 감소는 당뇨약에 앞서 저지방 채식요법부터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당화혈색소(HbA1c) 검사를 통해 당뇨병환자는 6.5% 이하를 목표로 관리한다. 단백질에 포도당이 붙어 단백질 구조가 바뀌면 배설이 잘 안되고 혈중에 돌아다니며 염증을 일으키고 당뇨병과 당뇨합병증이 생기고 각종 노화관련 질환의 원인이 된다. 당화혈색소 감소는 저지방 채식요법이 당뇨약 메트포민 대비 2배 이상 감소하고 체중과 … 더보기

면역력 증가는 장을 비우는 것이 시작이다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코로나19는 우리 눈에도 보이지 않고 스스로 번식할 능력이 없는 미물인데 만물의 영장인 인간을 공포 속으로 몰아넣고 있다. 단백질로 둘러싸인 핵산쪼가리에 불과한 바이러스는 숙주에 들어간 다음 자신을 복제해 번식할 수 있지만, 숙주와 떨어졌을 때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단순한 단백질 조각에 … 더보기

대장암, 젊은 여성 발병률 높아져…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꾸준히 발생하는 대장암을 예방하려면 장을 깨끗이 하여야한다. 장을 깨끗하게 하는 식이섬유는 변의 부피를 늘려 연동운동력을 높이고, 장내 음식물 찌꺼기의 통과시간을 줄이며, 장내 유익한 균의 밥이 된다. 그리고 천연미네랄은 장의 분절운동력과 신경전달 기능을 높여준다. 장내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도 섭취하면 장내 … 더보기

장 건강에 특효인 식이섬유 1일 섭취량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장 건강에 특효인 식이섬유 1일 섭취량 식이섬유 1일 권장섭취량 25g이나 현대인의 평균 섭취량은 15~17g 이라고 한다. 조상이 먹던 식습관이 바뀐 탓이다. 부족한 식이섬유는 ‘장비움’ 1~2포 섭취하면 충분하다. ‘장비움’ 1포에 4.5g 식이섬유와 프리바이오틱스, 천연미네랄이 풍부하다. 우리 몸을 구성하고 있는 미네랄 60여 … 더보기

몸속 장 환경이 건강 좌우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몸속 장 환경이 건강 좌우 건강한 장내 생태계는 이로운 균이 85%, 해로운 균이 15%로 구성되는 상태이다. 이로운 균은 식이섬유를 좋아하고 나쁜 균은 육식을 좋아한다, 이로운 균을 활성화하고, 좋은 대변과 장내 환경을 깨끗하게 하려면 양질의 식이섬유와 프리바이오틱스, 천연미네랄이 함유된 ‘장비움’ 섭취가 … 더보기

노년층 변비 개선

노년층 변비 개선 노화로 장 기능이 저하되는 노년층 변비는 양질의 식이섬유와 물을 충분히 섭취하고 장 운동을 겸하면 예방할 수 있다. 음식만으로 식이섬유를 섭취하기 어렵다면, ‘장비움’ 섭취가 도움이 된다. ‘장비움’은 양질의 식이섬유가 75%, 프리바이오틱스, 천연미네랄이 함유되어 장 운동과 변량을 증가시켜 변 … 더보기

변비 치료는 자기 몸에 맞는 식품을 선택하면 좋다.

변비 치료는 자기 몸에 맞는 식품을 선택하면 좋다. 변비 치료는 하루 25g 식이섬유와 물 1.5L 이상 섭취하면 좋다고 알려져 있다. 그러나 개개인의 식습관과 장의 근력, 스트레스와 운동량에 따라 차이가 있다. ‘장비움’을 섭취하는 분들의 경험으로 그날의 컨디션과 음식 섭취량에 따라 약간의 … 더보기

장 운동에 도움주는 식이섬유 섭취, 배변활동 도와

(주)자연하나 (주)자연하나 건강정보, 장 건강정보 | 0

장(腸)은 ‘제2의 뇌’로 불린다. 우리 몸의 방패인 면역세포 중 70%가 장에 모여 있다. 장 건강을 잘 지키면 몸 전체의 면역력이 높아진다. 장에서는 행복호르몬으로 불리는 세로토닌이 분비되기도 한다. 몸 전체에서 분비되는 세로토닌의 95%나 된다. 장이 면역력뿐 아니라 행복까지 조절하는 것이다. 한국인 … 더보기

변비형 과민성장증후군에 삼투성 하제 복용을

과민성장증후군에는 변비·설사 혼합형 등 다양한 형태가 있으며 증상에 따라 적절한 약물을 복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변비 증상을 겪는 사람은 보통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장 자극성이 높은 하제(下劑·설사가 나게 하는 약)를 많이 복용한다. 한양대 구리병원 한동수 교수는 “식물성 식이섬유인 센나 … 더보기

1 2 3 4
Facebook Iconfacebook like buttonYouTube IconSubscribe on YouTubeTwitter Icontwitter follow button(주)자연하나 블로그